건설/부동산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 9일부터 1순위 청약 진행

강인귀 기자VIEW 1,4062021.04.08 09:03
0

글자크기





84㎡ 타입에 5.5베이 및 세대구분형 평면 등 특화설계 호응 높아

8일 특별공급에 이어, 9일 1순위, 12일 2순위 청약 진행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 조감도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 조감도
충남 천안시에 새로운 랜드마크 단지가 될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 아파트가 본격 청약에 나선다.

㈜한양이 천안시 동남구 풍세면 보성리 일원에 공급하는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는 지금까지 천안시에서 공급된 단지 중 최대 규모인 3200세대로 이뤄지는 미니신도시급 규모로 천안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는 대단지 구성에 매머드급 상가와 수영장, 대형카페, 의원, 주민센터 등 자족도시 기능을 할 수 있는 생활편의시설은 물론, 휘트니스센터, 도서관, 실내골프연습장 등 다양한 부대시설도 들어설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 정부가 풍세지구를 '천안·아산 강소연구개발특구'로 지정함으로서 개발에 따른 최대 수혜단지로 떠오르고 있으며, 84㎡ 타입에 5.5베이 및 세대구분형 평면 등 특화설계까지 갖추고 있다.

천안⦁아산역 인근 충남 아산시 배방읍 장재리 인근에 오픈한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 모델하우스는 현재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방문예약을 진행하고 있음에도 오픈시간인 10시부터 18시 까지 방문객들이 관람을 위해 계속 줄을 이었고, 전화를 통한 방문예약 문의도 쉴 새 없이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중소형 주택형에서 보기 드물게 세대구분형을 비롯해 거실·방 등을 대부분 전면에 배치한 5.5베이 구조는 모델하우스 방문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는 전매제한이 없을 뿐 아니라 재당첨 및 거주지 제한도 받지 않고, 유주택자도 청약이 가능해 천안지역 실수요자는 물론 광역 투자 수요자까지 커다란 관심을 가질 것으로 보인다.

모델하우스 관계자는 "5.5베이 평면 임에도 환기와 통풍이 잘되도록 설계되어 입주자들이 선호할 뿐 아니라 세대 구분형 구조라서 임대 주기에도 편리해 문의전화가 많다"고 밝혔다.

'천안 한양수자인 에코시티'는 오는 8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9일과 12일 1, 2순위 청약접수에 나선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800만원대로, 비규제지역에 공급되는 단지인 만큼 전매제한이 없을 뿐 아니라 재당첨 및 거주지 제한도 받지 않고, 유주택자도 청약이 가능하다.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건설/부동산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