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미래에셋대우, 원화 SRI 채권 등 회사채 수요예측 '흥행' 성공

김정훈 기자2021.03.03 17:00
0

글자크기

미래에셋대우, 원화 SRI 채권 등 회사채 수요예측 '흥행' 성공
미래에셋대우가 공모 회사채 발행을 위한 수요예측에서 1조원 이상 투자 수요를 확보하며 흥행에 성공했다고 3일 밝혔다.

증권사 공모 회사채 발행 수요예측에서 1조원 이상 투자 수요가 몰린 것은 드문 사례다. 미래에셋대우는 국내 최대 자기자본의 증권회사로서 투자자들로부터 높은 신뢰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모집금액은 3년물 1500억원, 5년물 1000억원, 7년물 500억원으로 총 3000억원이었으며, 수요예측 결과 3년물 7000억원, 5년물 3900억원, 7년물 1300억원이 몰리며 총 1조2200억원의 투자수요를 확보했다.

모집금액 기준 금리수요는 개별민평금리와 비교해 3년물 +3bp, 5년물 -1bp, 7년물 -10bp 수준으로 금리를 형성했다.

지난 2019년 증권사 최초로 외화 SRI(사회책임투자)채권 발행에 성공한데 이어 올해 처음으로 진행하는 원화 SRI 채권 발행에서도 흥행에 성공함으로써 증권업계 ESG 선도 기업으로서의 위상도 더욱 확고해질 것으로 미래에셋대우는 기대하고 있다.

특히, 5년물 원화 SRI 채권의 경우 증권업계에서 처음으로 한국신용평가로부터 최고등급인 SB1 등급을 받았다. 미래에셋대우는 SRI 채권 조달자금의 50%를 주택금융공사의 MBS 투자자금을 차환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며 나머지는 주택금융공사 MBS 신규투자에 활용할 예정이다.

한편, 미래에셋대우는 주요 ESG 평가기관으로부터 업계 최고 등급을 받으며 ESG선도 증권사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사회적책임투자(SRI) 전문 리서치 기관인 서스틴베스트의 ‘2020년 ESG등급평가’에서 증권사 중 최고 등급인 ‘A등급’을 획득했다.

김정훈 기자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증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