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10세 소년 바지 벗기고 욕설'… 초등생 10여명. 또래 집단성추행

홍지현 기자VIEW 5,2032021.03.03 14:38
0

글자크기

초등생 10여명이 또래 소년을 성추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초등생 10여명이 또래 소년을 성추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초등학교 개학 첫 날 10세 소년이 집단괴롭힘과 성추행을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일 전북 군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쯤 초등학생 10여명이 군산시의 한 아파트 놀이터에서 A군(10)을 성추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초등학교 4~6학년으로 추정되는 가해 학생들은 A군의 바지를 벗긴 뒤 킥보드를 타고 주위를 둘러싼 채 욕설을 퍼부은 것으로 알려졌다. 심지어 이들은 함께 있던 A군의 동생(8)도 집에 가지 못하게 붙잡아 동생이 이 광경을 모두 지켜봐야 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이 사실을 안 A군의 부모는 즉시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피해 학부모와 만나 놀이터 폐쇄회로(CC)TV를 확인하는 등 현장 조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이제 막 수사가 시작돼 자세한 경위는 더 파악해봐야 한다"고 말을 아꼈다.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정치/사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