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내연기관 미래 없다"… 볼보, 2030년까지 완전 전기차로

지용준 기자VIEW 1,1512021.03.03 05:30
0

글자크기

볼보자동차가 오는 2030년까지 완전한 전기차 기업으로 전환한다./사진=볼보자동차
볼보자동차가 오는 2030년까지 완전한 전기차 기업으로 전환한다./사진=볼보자동차
볼보자동차가 오는 2030년까지 완전한 전기차 기업으로 전환한다.

3일 볼보에 따르면 회사는 글로벌 포트폴리오에 있어 내연기관의 비중을 점차 축소하고 다양한 순수 전기차를 선보일 예정이다. 온라인 판매 시장도 확대해 향후 온-오프라인 통합 고객 서비스를 도입할 방침이다.


이번 볼보차의 결정은 충전 인프라의 급속한 확장과 입법 등 순수 전기차로의 전환이 가속화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반영됐다. 최근 몇 년간 전기차에 대한 강력한 수요 증가와 더불어 내연기관 시장이 점차 축소되고 있다는 점도 이 같은 결정에 근거가 됐다.

구체적으로는 볼보차는 2025년까지 글로벌 판매의 50%를 전기차, 나머지를 하이브리드로 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볼보는 지난해 첫 번째 순수 전기차 XC40 리차지를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 바 있다. 조만간 40시리즈의 새로운 모델이자 두 번째 순수 전기차 발표할 예정이다.

헨릭 그린 볼보 최고기술책임자는 "내연기관을 장착한 자동차의 미래는 없다"며 "볼보자동차는 전기 자동차 제조사가 되겠다는 의지를 확고히 하고 있으며 이러한 전환은 2030년까지 완료될 것"이라고 밝혔다.

하칸 사무엘손 볼보 최고경영자는 "성공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수익성을 기반으로 한 성장이 필요하다"며 "성장 가능성이 높은 전기와 온라인이라는 미래에 함께 투자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지용준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