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테슬라, 5999만원짜리 신차 '모델 Y' 벌써 판매중단… 왜?

박찬규 기자VIEW 2,5792021.02.22 13:25
0

글자크기

테슬라의 신차 '모델 Y'의 기본형 주문이 가능한 홈페이지 메뉴가 사라졌다. /사진=테슬라 홈페이지 캡처
테슬라의 신차 '모델 Y'의 기본형 주문이 가능한 홈페이지 메뉴가 사라졌다. /사진=테슬라 홈페이지 캡처
테슬라의 신차 '모델 Y'의 기본형 주문이 가능한 홈페이지 메뉴가 사라졌다. 최저가 트림인 ‘스탠다드 레인지’ 주문 접수를 중단한 것.

22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테슬라는 한국을 비롯한 미국 등 모델 Y 구매 홈페이지에서 기본형 '스탠다드 레인지' 주문 메뉴를 삭제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12일 시작했고 5999만원에 가격이 책정되면서 보조금 전액을 수령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 차종은 약 1주일 만에 국내 주문 사이트에서 찾아볼 수 없게 됐다.

이날 미국의 전기차 전문 사이트 '인사이드EV'에 따르면 테슬라는 "더 이상 RWD Model Y를 더이상 제공하지 않으며 이미 입금한 이들을 위한 남은 재고 분만 팔 계획"이라고 전했다.

테슬라코리아는 모델 Y 스탠다드 레인지 주문 중단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박찬규 기자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