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코로나로 보안SW 수요 늘어… 올해 11% 성장 전망

팽동현 기자VIEW 1,4212021.02.13 07:20
0

글자크기

전 세계 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 업무 환경이 일상화되면서 정보보안의 중요성도 높아진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전 세계 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 업무 환경이 일상화되면서 정보보안의 중요성도 높아진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전 세계 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 업무 환경이 일상화되면서 정보보안의 중요성도 높아진다. 보안 소프트웨어(SW) 수요도 그에 맞춰 증가하는 추세다.


시장조사업체 스태티스타 및 스톡앱스에 따르면 2020년 전 세계 보안SW 시장은 전년(381억달러)보다 7.6% 증가한 410억달러(약 45조3000억원) 규모를 형성했다. 이어 2021년에는 이보다 11% 상승한 455억달러(약 50조3000억원) 규모에 이를 전망이다. 코로나19 유행 기간인 지난해와 올해 2년 동안 20% 성장할 것으로 점쳐진다.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고 데이터 침해와 사이버 공격이 증가함에 따라 보안SW에 대한 필요성도 증대됐다. 급증하는 이커머스 거래량뿐 아니라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의 발전에 따른 연결장치 수 증가도 보안SW 수요 상승으로 이어졌다. 2025년에는 전 세계 보안SW 시장 규모가 610억달러(약 67조5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측된다.

올해 보안SW 매출의 절반은 미국(228억달러)에서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어 독일(23억달러), 영국(22억달러), 일본(21억달러), 중국(19억달러) 순으로 나타났다.



팽동현 기자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