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미스트롯2' 1대1 데스매치 승자는?

김유림 기자VIEW 4,3582021.01.14 06:40
0

글자크기

'미스트롯2' 전유진-김다현-김태연-김수빈-임서원이 본선 2라운드 '1대 1 데스매치'를 통해 어제의 절친이 오늘의 적이 되어 맞붙는 '피 튀기는 맞대결'을 벌이며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사진=TV조선 제공
'미스트롯2' 전유진-김다현-김태연-김수빈-임서원이 본선 2라운드 '1대 1 데스매치'를 통해 어제의 절친이 오늘의 적이 되어 맞붙는 '피 튀기는 맞대결'을 벌이며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사진=TV조선 제공
'미스트롯2' 전유진-김다현-김태연-김수빈-임서원이 본선 2라운드 '1대 1 데스매치'를 통해 어제의 절친이 오늘의 적이 돼 맞붙는 '피 튀기는 맞대결'을 벌이며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14일 밤 10시 방송되는 '미스트롯2' 5회에서는 총 39인의 본선 합격자가 직접 지목한 상대와 대결을 벌이는 '1대 1 데스매치'의 막이 오른다. '데스매치' 미션은 둘 중 한 명은 붙고 한 명은 반드시 탈락해야만 하는 룰로 전 라운드 중 가장 잔혹하다 일컬어진다.

특히 지난 본선 1라운드 팀 미션 당시 끈끈한 우정을 과시했던 초-중등부가 서로를 대결 상대로 지목하는 숙명의 대결을 예고했다. 이들은 상대의 기선을 제압하려는 듯 왜 상대를 지목했냐는 질문에 "만만해서 골랐어요"라는 등 서슴없는 도발로 시작하기 전부터 신경전을 폭발시켰다. 

제작진은 "자신의 원하는 노래와 무대를 꾸밀 수 있는 미션인 만큼 예선전과 팀 미션에서는 미처 눈에 띄지 않았던 실력파 인물들이 속출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김유림 기자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연예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