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국내 스마트폰 10대 중 7대는 삼성 갤럭시

팽동현 기자2020.11.16 07:44
0

글자크기

기사 이미지
갤럭시Z폴드2 톰브라운에디션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의 국내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이 3분기에 처음으로 70%를 넘겼다.

지난 15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3분기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서 340만대를 출하해 72.3% 점유율을 차지했다. 전년 동기 점유율은 67.9%, 직전 분기 점유율은 69.4%였다.

삼성전자에게 국내 시장은 60% 안팎의 점유율을 기록해온 텃밭이다. 이번 분기 점유율 70%를 달성하면서 독주 체제를 굳혔다. SA는 올 하반기 삼성전자가 예년보다 제품군을 늘린 것이 점유율 상승에 주효했다고 풀이했다. 플래그십 모델의 선전과 동시에 폴더블 등 새로운 폼팩터를 선보이면서 고가 제품을 다변화한 결과라는 분석이다.

애플과 LG전자는 모두 10% 미만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다. 애플은 전년 동기(9.8%)보다 0.9% 떨어진 8.9%, LG전자는 전년 동기(11.7%)보다 2.1% 하락해 9.6%로 조사됐다. 한때 15%의 점유율로 국내 2위 자리를 차지했던 애플의 경우 이번에 신제품 출시가 늦어진 영향을 받았다. ‘아이폰12’ 시리즈 선전에 힘입어 4분기에는 두 자릿수 점유율을 회복할 것으로 관측된다.

팽동현 기자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산업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