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지민아 기억하니?"… 김갑수도 아미, 'BTS' 찐팬이었다

김유림 기자2020.10.30 17:12
0

글자크기

기사 이미지
배우 김갑수가 그룹 방탄소년단 팬 아미임을 입증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김갑수가 그룹 방탄소년단 팬 아미임을 입증했다. 김갑수는 30일 방탄소년단 공식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나도 아미야"라고 글을 올렸다.

김갑수는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에게 편지를 보냈다. "지민아 혹시 나 기억하겠니?"라며 "전에 식당에서 어머니랑 식사할 때 나도 그 식당에서 식사하다가 인사한 적 있는데"라고 지민과 마주친 일화를 소개했다. 또 "쑥스럽지만 나도 아미야. 등록했어 오늘. 늘 건강해라. 축하한다"라고 지민을 향한 애정을 자랑했다.

김갑수는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단골로 다닌 식당에서 찍은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그는 식당을 장식한 멤버들의 사진을 배경으로 흐뭇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 "나도 아미"라고 고백한 김갑수의 소탈한 매력이 눈길을 끈다.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본인이 글을 쓴 게 맞다. 방탄소년단 팬이라 직접 돈을 내고 유료 팬클럽에 가입했다고 한다"고 밝혔다.

김유림 기자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