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샤이니 민호 전역 휴가 반납, 해병대 "호국훈련 참가"

김유림 기자2020.10.21 10:37
0

글자크기

그룹 샤이니 멤버 민호가 전역 전 휴가 20일을 반납하고 호국 훈련에 참가중이다. /사진=해병대 공식 SNS
그룹 샤이니 멤버 민호가 전역 전 휴가 20일을 반납하고 호국 훈련에 참가중이다. /사진=해병대 공식 SNS


그룹 샤이니 멤버 민호가 전역 전 휴가 20일을 반납하고 호국 훈련에 참가중이다. 해병대는 21일 공식 SNS를 통해 민호의 근황을 전했다. 해병대 측은 "요즘 코로나19로 인해 휴가가 통제된 장병들은 평균 1개월 간의 전역 전 휴가를 사용하여 부대 복귀하지 않고 자가에서 전역할 수 있다. 그러나 전우들과 함께 군에서의 마지막 훈련참가를 위해 전역 전 휴가를 반납하고 훈련에 임하고 있는 해병이 있다"며 이 해병이 민호라고 소개했다.

해병대 측은 "예정대로라면 10월27일 전역 전 휴가 후 11월15일 자가에서 국방의 의무를 마치게 되지만 호국훈련에 참가하여 후임들에게 그 동안 갈고 닦은 훈련 및 개인 전술전기에 대한 노하우 전수를 위해 20일의 전역 전 휴가를 반납하고 부대에서 전역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해병은 입대 전 연예인 활동 중 지난해 4월 비교적 늦은 나이로 해병대에 입대했지만 각종 훈련 및 작전에 적극적으로 참가하는 것은 물론, 모범적인 병영생활과 특유의 성실함과 밝은 성격으로 부대에서도 선·후임과 간부들로부터 신뢰를 받아 주위로부터 칭찬이 자자한 해병이었다"며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어서 행복하다는 최해병..!! 전역하는 그날까지 응원하겠다"며 민호의 성실한 군생활을 응원했다.

김유림 기자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연예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