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국립국악원, "창덕궁에서 펼쳐지는 궁중예술, VR로 즐기세요"

강인귀 기자VIEW 2,3832020.07.02 10:33
0

글자크기

국립국악원이 국립국악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2차 VR 공연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기사 이미지
©국립국악원


7월 1일부터 선보인 국립국악원의 이번 2차 VR 서비스는 그동안 코로나의 확산으로 공연장을 찾지 못한 관객들을 위해 국악 공연 콘텐츠를 창덕궁과 명원민속원 등 아름다운 궁궐과 한옥에서 실연자와 함께 체험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고즈넉한 창덕궁에서는 아정한 정악의 선율과 기품 있는 궁중무용을 선보여 궁중예술의 정수를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인정전에서는 대취타의 태평소 독주를, 선정전과 기오헌에서는 궁중무용 춘앵전을, 왕의 비밀 정원인 부용정에서는 영산회상과 시조 등을 연주해 품격 있는 왕실의 춤과 음악을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또한 민속음악의 백미인 경기, 서도, 남도민요와 판소리, 대풍류, 악기별 산조, 살풀이 등을 옛 한옥의 정취가 물씬 풍기는 정릉계곡의 명원민속관에서 선보여 우리전통 한옥과 민속악이 전하는 정취를 VR를 통해 생동감 있게 느낄 수 있도록 마련했다.

각 국악 공연 레퍼토리는 1인칭 시점의 근접 촬영을 통해 주변 경관과 연주자들의 표정, 무용가의 세세한 동작까지 360도 전 방향에서 감상할 수 있게 구성했다.

임재원 국립국악원장은 "전통 예술과 최신 기술의 만남을 통해 제작한 이번 VR 콘텐츠를 통해, 코로나19로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많은 관객들에게 자연 경관이 좋은 고궁 등의 장소에서 국악을 관람하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강인귀 기자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