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신내림 강요한 母… 매일 작두타기도 시켜

정소영 기자2020.07.01 13:12
0

글자크기

기사 이미지
중학생 아들에게 매일 작두타기를 가르치고 신내림을 강요한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뉴스1
중학생 아들에게 매일 작두타기를 가르치고 신내림을 강요한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지난달 29일 중학생 A군 어머니의 아동학대가 의심된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1일 밝혔다.

A군은 학교 담당 교사에게 날마다 어머니와 산에 올라 작두타기와 줄타기 등을 배우고 신내림을 강요받았다고 털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담당 교사는 어머니의 아동학대를 의심해 117(학교폭력신고센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에 착수해 여러 사실관계를 조사 중"이라며 "아동학대 사안인 만큼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선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정소영 기자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정치/사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