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재산공개] 최창학 LX 사장 재산 '23억'… 서울·대구에 집 '4채'

김창성 기자2020.03.26 08:15
기사 이미지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 사장. /사진=뉴시스 고승민 기자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이 본인과 가족이 소유한 재산을 23억4257만원으로 신고했다.

26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관보에 게재한 재산등록사항에 따르면 최 사장은 주택 3채와 오피스텔 1실을 보유한 다주택자다.

그는 서울 마포구 신공덕동에 6억1800만원 상당의 아파트(115㎡)를 갖고 있으며 대구 남구에 1억100만원 상당의 단독주택(72.10㎡), 달서구 이곡동에 2억3800만원 상당의 아파트(134.95㎡)를 소유 중이다. 대구 중구에는 6453만원 상당의 오피스텔(29㎡)도 본인 명의로 갖고 있다.

최 사장은 본인 명의로 경북 예천군에 1억4188만원 상당의 토지도 있다.

차량은 2001년식 SM5, 2017년식 그랜저 등 2대를 보유 중이라고 신고했다. 본인과 배우자, 자녀 등이 예금으로 보유한 자산은 모두 15억1033만원이며 유가증권은 975만원, 채무액은 3억5000만원이다.



김창성 기자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