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내땅 개발, 이제는 인터넷 신청하세요… 이용 방법은?

김창성 기자VIEW 1,7772020.02.21 06:00
기사 이미지
수도권의 한 개발 토지. /사진=김창성 기자
그동안 관할 지자체를 방문해 신청했던 ‘개발행위허가’ 민원을 앞으로는 인터넷으로 신청한 뒤 결과와 준공검사 필증까지 발급받을 수 있게 됐다.

2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오는 24일부터 개발행위허가 시 대리인의 신청이나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도록 하는 내용의 통합 인허가지원시스템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번에 개선된 주요 서비스는 ▲대리인의 온라인 민원 신청 ▲전자결재 연계 및 전자협의 등이다. 다만 대리인이 개발행위허가를 받고자 할 때는 당사자가 먼저 시스템에 접속해 대리인을 지정해야 한다.

서비스는 서울시를 제외한 전국 16개 시도와 203개 시군구에서 신청할 수 있다. 서울은 자체 개발한 도시계획정보시스템에 올해 하반기부터 해당 내용을 적용할 예정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온라인 개발행위허가가 활성화되면 지자체를 직접 방문해야 했던 기존 불편이 감소된다”고 말했다.



김창성 기자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