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봉준호·기생충 촬영지, 서울관광 효자 된다

박정웅 기자VIEW 1,6752020.02.13 18:29
0

글자크기

기사 이미지
'기생충'의 촬영 장소 가운데 한곳인 마포구 '기택 동네 계단'. /사진=서울관광재단
아카데미 4관왕의 기염을 토한 ‘기생충’이 연일 화제인 가운데 영화 속 촬영지가 거듭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서울시는 서울관광재단과 서울 ‘기생충’ 촬영지를 배경으로 ‘영화 전문가와 함께하는 팸투어’를 기획, 영화 속 숨은 이야기를 풀어낼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서울시는 이벤트 성격의 팸투어를 진행한 뒤 이를 관광코스로 개발하는 방안도 구상하고 있다.

우선 관광객이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하고 그 일환으로 촬영지 안내표지판과 포토존을 설치할 계획이다.

앞서 주요 촬영지였던 마포구 ‘돼지쌀슈퍼’와 ‘기택 동네 계단’-종로구 ‘자하문 터널 계단’-동작구 ‘스카이피자’로 이어지는 ‘기생충 촬영지 탐방코스’는 지난해 12월 서울관광 홈페이지에 소개됐고 6만뷰를 돌파했다.

아울러 서울시는 봉준호 감독의 또 다른 대표작품(괴물, 살인의 추억, 옥자, 플란다스의 개)의 촬영지를 엮어 코스로 개발할 예정이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새 역사를 쓰고 있는 영화 ‘기생충’의 서울 내 주요 촬영지는 국내뿐 아니라 외국 팬들도 찾는 성지순례 코스가 됐을 정도로 신드롬이자, 한류관광 그 자체”라면서 “현재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 있는 우리 관광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박정웅 기자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