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라이나전성기재단, 외국인노동자에 '사랑 담은 겨울옷' 기부

김정훈 기자2019.12.13 17:08
0

글자크기

기사 이미지
라이나전성기재단이 한국에서 일하는 외국인노동자를 위해 겨울옷을 모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한국에서 일하는 외국인노동자 대부분은 동남아 출신으로 월동준비가 돼있지 않은 경우가 많다. 한국에 와 겨울을 처음 겪는 이들을 위해 라이나전성기재단이 겨울옷 기부캠페인을 진행했다.

캠페인이 진행된 10월부터 약 2달 간 라이나생명 임직원들이 180여별의 옷을 기부했고 라이나전성기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총 355명의 시민들로부터 약 만 여벌의 겨울옷을 모았다. 이렇게 모아진 겨울 옷은 <이주노동자 무료진료소 라파엘클리닉>과 <다문화가족행복나눔센터>의 외국인노동자 가족 250여명에게 전달됐다.

라이나전성기재단은 분기별로 테마 기부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내년 1월부터 보호종료아동들의 자립을 응원하는 살림기부캠페인이 진행된다. 캠페인 참여를 원할 시 라이나전성기재단의 웹사이트인 전성기닷컴 홈페이지를 통해 기부가 가능하다.

김정훈 기자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