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현미경

파리바게뜨 ‘크리스마스 케이크 살롱’에서 '앤디 워홀 케이크'를 만나보세요!

강동완 기자VIEW 2,1842019.12.13 20:45
0

글자크기

지난 5일(목) 파리바게뜨가 서울 강남역에 위치한 플래그십스토어 SPC 스퀘어에서 특별한 크리스마스를 완성시켜줄 ‘앤디 워홀 케이크’를 소개하는 '크리스마스 케이크 살롱' 파티를 열었다.

앤디 워홀은 예술과 상업의 경계를 무너뜨리고 미술, 영화, 광고, 디자인 등 시각 예술 전반에서 혁명적인 변화를 주도한 현대미술의 대표 아이콘이다.

크리스마스를 유독 좋아해 케이크, 트리 등 다양한 크리스마스 오브제를 삽화로 남긴 앤디 워홀과 매해 겨울마다 크리스마스 케이크로 행복을 전하는 파리바게뜨의 이미지가 어울려 이번 협업을 추진하게 됐다.


기사 이미지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진한 초코 비스퀴 위에 초코 스폰지와 초코 크림을 층층이 쌓은 케이크에 앤디 워홀의 ‘크리스마스 하이힐’ 삽화를 형상화한 장식물을 올린 ‘앤디 워홀이 사랑한 크리스마스 하이힐’ △촉촉한 화이트 스폰지에 마스카포네 크림과 상큼한 딸기 내용물이 조화로운 생크림 케이크에 앤디 워홀이 그린 ‘크리스마스 레드 하이힐’을 재현한 ‘앤디워홀의 레드하이힐’ △초코 케이크 위에 뒤집어 놓인 와인잔 삽화를 재현한 장식물을 올린 ‘크리스마스를 사랑한 앤디 워홀’ 등이다.

이외에도 케이크 하나만으로도 특별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도록 ‘오르골 스탠드’를 적용한 제품도 선보인다. △앤디 워홀이 남긴 크리스마스 케이크 삽화 속 색감과 모양을 그대로 구현한 ’앤디 워홀의 메리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 트리의 모습을 형상화한 ‘앤디 워홀의 샤이닝트리’ 등이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이번 크리스마스 케이크는 창립 33년을 맞은 파리바게뜨 고유의 기술과 거장의 작품이 조화된 제품으로 기억에 남을만한 특별한 크리스마스 선물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창의적인 시도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기자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