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그래핀 관련주 “기대감 소멸했나” 장중 약세… 국일제지 급등 하루만에 반락

홍승우 기자VIEW 2,9602019.11.20 09:59
0

글자크기

기사 이미지
그래핀 웨이퍼. 게르마늄이 입혀진 실리콘 웨이퍼표면에서 성장한 단결정 그래핀(왼쪽)과 그래핀 웨이퍼의 실제사진(오른쪽) 그래핀 웨이퍼 표면의 가상이미지 /사진=성균관대


그래핀 관련주가 장중 약세를 나타내고 있다. 지난 19일 국제 그래핀 콘퍼런스 ‘그래핀 USA 2019’(Graphene & 2D Materials USA 2019)에 국내기업이 초청받았다는 소식에 강세를 보였다가 기대감이 소멸되며 차익실현 매물이 쏟아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특히 국일제지는 29%대 급등한 지 하루 만에 하락 전환했다.

20일 오전 9시47분 현재 국일그래핀을 자회사로 둔 국일제지는 전 거래일 대비 710원(-8.65%) 내린 7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스탠다드그래핀을 자회사로 두고 있는 나노메딕스 역시 약보합권에 머물고 있다.

이날 나노메딕스와 스탠다드그래핀은 ‘그래핀 USA 2019’에서 그래핀 응용분야에 대한 주제발표를 진행한다. 이정훈 스탠다드그래핀 대표는 ‘그래핀 제조업체: 응용분야 상용화와 대량화 추진’ 분야에서 ‘그래핀 쉬프트는 이미 진행 중’(The Graphene Shift is Already Ongoing)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홍승우 기자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관련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에요

증권 한줄뉴스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