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증권, 2분기 영업익 70억원 기록

류은혁 기자 | 2019.08.14 17:06
한양증권 로고. /사진=한양증권 제공


한양증권은 지난 2분기 순영업이익이 70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52.8% 증가한 수준이다.

1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한양증권의 2분기 순이익은 7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33억원) 대비 52.8% 증가했다. 지난 분기(42억원)에 비해서도 40% 늘어난 수치다.

투자은행(IB) 부문이 실적 개선을 이끌었다. 지난 5월 합류한 투자금융본부와 기존 조직을 재정비해 지난해보다 152% 급증한 173억원(이하 순영업수익 기준)의 수익을 냈다. 자산운용부문도 같은 기간 53% 증가한 172억원을 기록, IB부문과 함께 한양증권의 실적을 견인했다.

파생상품운용의 경우 시장 상황에 대한 적절한 대응, 철저한 리스크 관리로 30억원의 수익을 기록했고 채권부문도 효율적인 운용을 통해 82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