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노무현 전 대통령 손녀와 팔짱 낀 부시 전 대통령

김해(경남)=임한별 기자 | 2019.05.23 16:46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23일 경상남도 김해시 봉하마을에서 열린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에 참석해 노 전 대통령 장남 건호씨의 딸 서은씨와 팔짱을 낀 채 묘역으로 향하고 있다.

이날 추도식에는 노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 등 유족과 문재인 대통령 부인인 김정숙 여사, 문희상 국회의장, 더불어민주당을 비롯한 각 정당 지도부 등이 참석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