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욱 음주운전, 면허정지 처분… "부끄럽고 수치스러워"

김유림 기자 | 2019.02.11 09:27
안재욱 음주운전. /사진=JTBC 제공


배우 안재욱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오늘(11일) 한 매체는 경찰 관계자의 말을 빌려 "안재욱이 지난 10일 전주에서 서울로 향하는 도중 음주단속에 걸렸다.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으로 나타났다"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안재욱은 지난 9일 밤, 지방 일정을 마친 후 숙소 근처 식당에서 동료와 술자리를 가졌다. 이후 숙소로 돌아갔지만 충분한 휴식을 취하지 못 한 채 10일 오전 서울로 올라오던 중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안재욱 소속사 제이블엔터테인먼트는 "안재욱이 9일 밤 지방 일정을 마친 후 숙소 옆 식당에서 동료와 술자리를 가졌다. 숙소로 복귀 후 충분한 휴식을 취해야 했으나 10일 오전 서울로 향하던 중 음주단속에 적발돼 면허 정지 처분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변명의 여지 없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 심려를 끼쳐 죄송한 마음을 감출 수 없다. 절대 해서는 안 될 물의를 일으켜 매우 부끄럽고 수치스러운 마음이다"고 고개를 숙였다.

끝으로 소속사 측은 "향후 정해진 일정에 대해서는 함께 일하는 많은 분들께 최대한 피해가 가지 않는 방법을 강구해 신속하게 논의하겠다"고 앞으로의 일정과 관련해 입장을 전했다.

이에 안재욱이 출연 예정이었던 '영웅' 일정이 차질을 빚을 것으로 전망된다. '영웅' 측은 상연 전 홍보 일정으로 19일 안재욱을 포함한 주연 배우 인터뷰를 진행할 예정이었다. 안재욱의 음주운전 논란이 '영웅' 일정에 어떠한 영향을 미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안재욱은 1994년 MBC 23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으며 '별은 내 가슴에'와 '해바라기' 등에 출연해 스타덤에 올랐으며 '포에버'와 '친구' 등으로 가수 활동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