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용연계곡 산책로서 ‘불에 탄 시신’ 발견

강소현 기자 | 2019.01.11 18:36
제주동부경찰서./사진=뉴시스


제주시 용연계곡 인근 산책로에서 불에 탄 시신이 발견됐다. 시신은 심하게 훼손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11일 오전 9시 10분쯤 산책로를 지나던 한 관광객에 의해 불에 탄 시신이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현장 수색결과 시신 주변에서 소주병과 타다 남은 플라스틱통, 라이터 등을 발견했다.

경찰은 시신의 신원 파악에 주력하는 한편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