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주식관련사채 권리행사 1.3조… 전년비 45% 증가

장우진 기자 | 2019.01.11 13:24
/자료: 한국예탁결제원

지난해 주식시장 호조로 주식관련사채 권리행사가 큰 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해 권리행사가 된 주식관련사채가 총 278종목으로 전년보다 25.2% 증가했다고 밝혔다. 행사건수는 2906건으로 29.7%, 행사금액은 1조2774억원으로 45.0% 각각 늘었다.

예탁결제원 관계자는 “주식관련사채 권리행사의 증가는 주식관련사채 발행기업의 주가가 행사가격을 상회해 지속 상승한 영향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종류별로는 전환사채(CB)는 1497건으로 13.3% 증가했고 교환사채(EB)는 202건(5.2%), 신주인수권부사채(BW)는 1207건(66.2%) 각각 늘었다.

행사금액은 CB가 9063억원(33.9%)으로 가장 많이 증가했고 EB(1883억원, 69.7%), BW(1828억원, 96.5%) 순이었다.

주식관련사채 행사금액 상위종목은 GS건설이 1490억원(CB)로 가장 많았고 코오롱인더스트리(677억원·BW), GS건설(EB·295억원), 송암사(EB·280억원), 휴켐스(EB·234억원), 두산건설(BW·206억원)이 다음이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