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취업선호 기업 1위, 삼성전자… 2위는 성별 따라 달라

강인귀 기자 | 2018.12.27 10:23
대학생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으로 ‘삼성전자’를 선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가 전국 4년제 대학 재(휴)학생 1190을 대상으로 실시한 <100대 대기업 고용브랜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잡코리아


이번 조사는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을 대상으로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을 선택하게 하는 조사로, 올해는 남학생 424명, 여학생 766명 총 1190명이 참여했다.

조사결과 대학생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는 ‘삼성전자’가 차지했다. 삼성전자는 복수선택 응답률 14.1%로 가장 높았다. 2위는 한국전력공사(11.2%), 3위는 국민은행(10.8%)이 차지했고, 4위는 CJ제일제당(8.5%) 5위는 롯데쇼핑(8.2%)이 차지했다. 그 외에는 ▲아시아나항공(7.6%) ▲호텔롯데(6.0%) ▲대한항공(5.6%) ▲삼성디스플레이(5.3%) ▲이마트(5.2%)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고 답한 대학생이 많았다.

남학생 여학생 모두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는 ‘삼성전자’가 차지했으나, 그 외에는 순위가 달랐다.

남학생 중에는 ‘삼성전자’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7.2%(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공동2위를 차지한 한국전력공사(12.3%), 국민은행(12.3%)과는 4.9%P의 차이를 보였다. 이 외에 남학생들은 ▲기아자동차(8.5%) ▲삼성디스플레이(7.1%) ▲SK하이닉스(6.4%) ▲현대자동차(6.4%) 순으로 취업하고 싶은 기업을 꼽았다.

여학생 중에도 ‘삼성전자’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2.4%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여학생들은 ‘CJ제일제당(11.1%)’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그 외에는 ▲한국전력공사(10.6%) ▲롯데쇼핑(10.4%) ▲국민은행(9.9%) ▲호텔롯데(8.7%)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전공계열별로도 취업하고 싶은 대기업 순위가 달랐다. 경상계열 전공자 중에는 ‘한국전력공사’와 ‘국민은행’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각 17.1%로 가장 많았고, 이어 ▲삼성전자(11.7%) ▲아시아나항공(11.7%) ▲신한은행(9.9%)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인문사회계열 전공자 중에는 ‘국민은행’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5.2%로 가장 많았고 이어 ▲삼성전자(11.7%) ▲롯데쇼핑(10.4%) 순으로 많았다.

이공자연계열 전공자 중에는 ‘삼성전자’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20.0%로 5명중 1명수준으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다음으로 ▲한국전력공사(12.9%) ▲LG화학(12.5%) ▲SK하이닉스(9.4%) ▲삼성디스플레이(9.4%) 순으로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예체능계열 전공자 중에는 ‘롯데쇼핑’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17.1%로 가장 많았고, 이어 ▲아시아나항공(13.5%) ▲국민은행(8.1%) ▲이마트(8.1%) ▲호텔롯데(8.1%)의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대학생들은 이들 기업에 취업하고 싶은 이유로 ‘연봉수준’과 ‘복지제도/근무환경’를 꼽았다. ‘취업하고 싶은 기업 선택에 영향을 준 요인’을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연봉수준(53.6%)’과 ‘복지제도/근무환경(50.5%)’을 꼽은 응답자가 각 과반수이상으로 가장 많았다. 이외에는 기업 대표의 이미지(36.6%)나 기업의 비전(28.5%)과 조직문화(25.9%) 기업소문/평판(13.2%) 제품과 서비스경험(9.9%)이 취업선호도 결정에 영향을 준다고 답했다.

한편, 요즘 대학생들은 일하고 싶은 직장을 선택할 때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는가’를 가장 중요하게 판단한다고 답했다. ‘일하고 싶은 직장 선택 기준’에 대해 조사한 결과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는가’가 중요한 기준이라는 응답자가 66.6%(응답률)로 가장 많았고, 이어 ‘연봉수준(55.1%)’이 중요한 기준이 된다는 응답자도 과반수이상으로 많았다. 이어 ▲일과 삶의 균형을 지원하는 복지제도를 갖춘 곳(49.7%) ▲일을 하며 나의 역량도 발전하는 곳(38.5%) ▲정년까지 일할 수 있는 곳(19.2%) 순으로 중요한 판단 기준이 된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