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회사에 머무는 이유 세대 따라 달라… 일 vs 동료 vs 분위기

강인귀 기자 | 2018.12.17 10:34
잡코리아가 현재 이직 계획이 없는 남녀직장인 20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현재 회사에 머무는 이유’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이에 따르면 ‘함께 일하는 동료와 협업이 잘되고 관계가 좋기 때문’이라 답한 직장인이 22.8%(복수응답 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그 다음으로는 ‘일에 만족하기 때문(22.3%)’이라는 직장인이 많았고, 이어 ‘회사의 성장가능성이 높다(19.4%)’, ‘사내 분위기가 자율적이다(18.9%)’, ‘사무환경이 쾌적하다(17.5%)’는 등의 답변이 있었다.
/사진=잡코리아

직장인들이 현재 회사에 머무는 이유는 연령대별로 차이를 보였다. 20대 직장인은 ‘일’, 30대 직장인은 ‘동료관계’, 40대 직장인은 ‘사내분위기’에 대한 만족도를 현재 회사에 머무는 이유로 꼽았다.

20대 직장인 중에는 ‘현재 일에 만족하기 때문’이라는 응답자가 28.2%(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다음으로 ▲쾌적한 사무환경(26.8%)과 ▲회사의 성장가능성이 높기 때문(22.5%) ▲상사와의 관계에 만족하기 때문(21.1%)이라는 응답자가 많았다.

30대 직장인 중에는 ‘동료와 협업이 잘되고 관계가 좋기 때문’이라는 응답자가 29.2%로 가장 많았다. 이어 ▲일에 대한 만족도(18.8%)와 ▲회사의 성장가능성이 높기 때문(18.8%)이라는 응답자가 다음으로 많았다. 이외에는 ▲매년 연봉이 인상된다(16.7%)거나 ▲일을 통해 개인역량이 향상되는 것을 느낀다(14.6%)는 답변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40대 직장인 중에는 ‘자율적인 사내분위기’를 꼽은 직장인이 35.9%로 가장 많았다. 이어 ▲동료관계(25.6%)와 ▲일을 통한 개인역량의 향상(25.6%)을 꼽은 응답자가 다음으로 많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