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현, 연인 마이크로닷 질문에 "말씀 드릴 입장 아냐"

김경은 기자 | 2018.12.06 16:04
tvN '서울메이트2'(연출 박상혁) 제작발표회가 6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가운데 홍수현이 마닷 관련 질문에 무거운 표정을 보이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홍수현이 남자친구인 래퍼 마이크로닷의 부모 사기 논란에 대한 언급을 피했다. 

홍수현은 6일 오후 2시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tvN 예능 프로그램 '서울메이트2'에 참석했다. 그는 공식 연인인 마이크로닷이 지난달 부모의 과거 사기 논란에 휘말린 이후 처음 공식 석상에 나섰다. 

제작진 측은 이를 의식한 듯 제작발표회 전 '프로그램과 관련된 질문을 해달라'고 공지했다. 하지만 결국 관련 질문이 나왔고 홍수현은 "'서울메이트'를 위한 자리이니 만큼 관련한 이야기를 해주시면 감사할 것 같다"며 "혹시라도 '서울메이트' 측에 조금이라도 폐가 될까봐 조심스럽고 걱정스럽다. 양해해달라"고 말했다. 

홍수현이 답변을 피하자 재차 질문이 나왔다. 홍수현은 "그 부분에 대해서 말씀을 드릴 입장은 없다"며 "특히 이 자리에서는 그렇다. 죄송하다"고 답했다. 

박상혁CP는 홍수현이 제작발표회에 참석하는 것과 관련해 "(제작발표회 개최를) 고민을 안 하진 않았다"면서도 "이 프로그램에 대해 말할 자리를 안 만들 이유는 없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홍수현씨도 고민이 많았는데, 프로그램에 관련된 분들도 많고 좋은 메이트도 있었기 때문에 그분들이 피해를 입지 않길 바라는 마음으로 참석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울메이트'는 셀럽들이 집에서 외국인 게스트를 맞이하고 함께 홈셰어링을 하며 추억을 쌓아나가는 글로벌 홈셰어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시즌2에서는 배우 홍수현과 샤이니 키가 호스트로 합류해 메이트들과 특별한 여행을 갖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