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트 마이 사이즈, 프리미엄 라인 '뉴 골드 에디션' 출시

강인귀 기자 | 2018.12.06 23:41
언더웨어 브랜드 저스트 마이 사이즈(Just My Size)가 프리미엄 라인 골드 에디션의 새로운 버전으로 ‘뉴 골드 에디션’을 론칭한다고 6일 밝혔다.
/사진=엠코르셋


이번에 선보이는 ‘뉴 골드 에디션’은 골드 루렉스 얀(lurex yarn, 특수가공을 거쳐 세련된 광택감을 내는 고급 금속사)이 은은하게 가미된 브라렛 스타일의 디자인이 특징으로 올 연말을 비롯해 2019년에도 핫한 트렌드로 부각될 ‘글리터리 룩’에 걸맞은 프리미엄 언더웨어라는 업체 측 설명이다.

올해 S/S 시즌에 첫 선보였던 ‘골드 에디션’의 뜨거운 호응을 이어받아 2018 F/W 버전으로 새롭게 출시됐다.

특히 이번 라인은 컵 속과 어깨 끈 등 보이지 않는 부분까지 최고급 면 소재 ‘수피마 사틴 헴’을 적용해 피부에 닿는 부드러움과 쾌적함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크로스로 겹쳐진 풀커버리지 컵이 가슴 전체를 편안하게 모아주고 V자 형태의 넓은 어깨 스트랩이 어깨와 등 라인을 압박 없이 편안하고 부드럽게 감싸준다. 스트랩과 원단 끝 처리에 은은한 고급스러움이 엿보이는 레이스를 적용해 화려함을 더했다.

또한 보정웨어 임에도 17가지의 다양한 사이즈와 숨쉬는 패턴 설계로 갑갑하지 않도록 내 몸에 맞게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사진=엠코르셋

한편 ‘뉴 골드 에디션’은 7일 밤 10시 45분 롯데홈쇼핑에서 단독으로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다.

엠코르셋에서 상품기획을 총괄하는 조혜선 전무는 “저스트 마이 사이즈의 이번 ‘뉴 골드 에디션’은 최고급 면 소재인 수피마 사틴을 사용했을 뿐 아니라 럭셔리한 스타일을 가장 잘 표현해 주는 골드 글리터를 적용해 최고급 프리미엄 라인으로 선보였다”며 “내 몸에 꼭 맞는 맞춤 속옷을 착용한 듯한 저스트 마이 사이즈 특유의 탁월한 착용감에 트렌디하고 화려한 디자인이 더해져 멋진 홀리데이 스타일을 완성시켜 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