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명 교통사고, 얼굴 부상… "심하지 않아, 곧 복귀"

김유림 기자 | 2018.11.09 09:54
공명 교통사고. /사진=와이피플이엔티, 프로덕션H


배우 공명이 교통사고로 얼굴을 다치는 부상을 당했다.

공명 소속사 판타지오 관계자는 오늘(9일) "어제(8일) 밤 공명이 교통사고를 당했다. 곧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검사를 마쳤고 다행히 얼굴 등에 입은 부상은 심하지 않다"고 전했다. 공명은 현재 귀가 조치한 상태다.

이 관계자는 이어 "현재 출연 중인 KBS 2TV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 촬영은 곧 복귀할 예정으로 차질 없이 촬영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공명은 지난 8일 스태프들과 함께 차량으로 현재 출연 중인 KBS2 새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 촬영장인 인천 영종도를 빠져나오던 중 다른 차량과 접촉 사고가 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9일 예정돼 있던 촬영은 미뤄졌고 공명은 추후 스케줄을 조율하고 복귀할 예정이다.

한편 공명은 드라마 '죽어도 좋아'에서 능글미와 여유로움이 넘치는 재벌 3세 개발팀 강준호 대리로 변신해 열연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