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다니엘헤니, 뉴요커의 롱패딩 입는 법

강인귀 기자 | 2018.09.15 02:45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머렐(MERRELL)이 브랜드 모델 다니엘헤니와 함께한 2018 FW 화보컷을 공개했다.
/사진=머렐

미국 뉴욕을 배경으로 촬영된 이번 화보에서 다니엘헤니는 머렐 가을•겨울 신제품을 착장한 채 커피를 마시고 꽃을 사는 등 스타일리시한 일상을 즐기는 모습을 연출했다.

화보 속 다니엘헤니는 사파리 형태의 방풍재킷부터 후드에 트리밍된 퍼로 고급스러움을 살린 패딩을 착용, 패션 센스 넘치는 뉴요커의 모습을 재연했다. 특히 올해 패딩 트렌드가 지난 해 기본형의 롱패딩에서 다양한 컬러, 퍼 부착 등 보다 디테일하게 세분화되면서 이번 화보를 통해 다채로운 패딩 매칭법을 소개했다.

머렐 관계자는 “머렐의 이번 화보에서는 라이프스타일 아웃도어를 지향하는 브랜드 슬로건을 어떻게 잘 녹여낼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했다”며, “다니엘헤니의 독보적인 비주얼과 연기로, 편안하면서 센스있는 믹스매치 코디로 스타일리시한 일상이 잘 표현된 것 같아 만족한다”고 전했다.
/사진=머렐
한편 뉴요커의 일상이 담긴 이번 화보는 머렐 공식 홈페이지 및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