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지훈, 드라마 '킹덤' 주인공 되나… "제안 받고 검토중"

김유림 기자 | 2017.09.14 10:16
배우 주지훈이 드라마 '킹덤' 출연을 검토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주지훈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오늘(14일) "주지훈이 드라마 '킹덤'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중인 단계다"라고 밝혔다.

주지훈이 제안 받은 '킹덤'은 '시그널', '유령' 등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의 첫 사극 도전작이다.

조선의 왕세자가 의문의 역병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나라 전체를 위협하는 잔혹한 진실을 밝혀내는 이야기를 담았으며 영화 '끝까지 간다'의 김성훈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100% 사전제작돼 오는 2018년 하반기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앞서 송중기가 출연을 검토했지만 최종 고사했다. 그리고 현재는 주지훈이 검토중이다. 주지훈이 '킹덤' 출연을 확정하게 된다면 이는 SBS 드라마 '가면' 이후 2년 만의 드라마 복귀가 될 전망이다.

사진. 키이스트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관련기사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