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캐피탈, 700억원 규모 쇼군본드 발행 성공

성승제 기자 | 2017.06.19 14:41



KDB산은캐피탈이 쇼군본드 발행에 성공했다.

산은캐피탈은 19일 1972년 회사 설립 이후 최초로 쇼군본드 발행(16일자)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쇼군본드는 일본에서 발행하는 비엔화표시 채권으로 이번 발행 물량은 6000만달러(약 700억원) 규모이며 비교적 장기인 2년 만기 미달러화(USD)표시 채권이다.

이번 채권 발행은 유안타증권이 주관사를 맡았으며 미쓰이스미토모은행(SMBC)이 발행 물량을 대부분 인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측은 쇼군본드 발행이 2010년 이후 7년여만의 해외 조달이며 회사의 수익성, 건전성 및 안정성을 해외 투자자로부터 인정받은 결과라고 설명했다.

산은캐피탈 관계자는 “이번 발행은 일본의 3대 메가뱅크인 SMBC로부터 당사의 신용도를 인정받은 결과"라며 "이번 조달을 계기로 국내외 조달처를 다변화하고 해외에서도 투자자들과의 협업을 통한 해외 비즈니스 기회를 적극적으로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산은캐피탈은 일본 시장에서 채권을 발행함으로써 자금 조달원의 다변화를 통해 안정적인 영업자금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문자
  • URL

관련기사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