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정글의 법칙' 전소미·매튜 부녀 출연… “친한 친구같아”

이한듬 기자2019.12.15 11:24
기사 이미지
/사진=SBS 정글의 법칙 캡처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 전소미와 아버지 매튜 다우마가 동반 출연해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 편에서는 전소미와 매튜가 함께 정글 생존기를 시작했다.

이날 전소미는 아버지에 대해 "친한 친구 같다"며 "엄마보다 더 솔직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사람"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추크 외딴섬에 조난당한 전소미 일행은 갈증을 채우기 위해 코코넛을 따야 했다. 전소미는 아버지 매튜가 자신을 위해 다치면서까지 나무 위 코코넛을 따려고 하자 속상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매튜는 "전소미가 코코넛 먹고 싶다는 말에 난 아빠니까 무조건 나무를 올라갔다. 높이는 나에게 중요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매튜는 나무를 타서 코코넛을 따는 데에는 실패했지만 쓰러진 코코넛 나무에서 코코넛을 찾았다. 전소미는 매튜가 가져온 코코넛을 보며 "아빠의 사랑이 느껴졌다"며 애틋한 사랑을 표현했다.

이한듬 기자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
하단 띠배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