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역시 손세이셔널" 손흥민, AFC '올해의 국제선수상'… 통산 3번째

김유림 기자2019.12.03 07:54
기사 이미지
손흥민. /사진=로이터


손흥민(27·토트넘)이 아시아축구연맹(AFC) 시상식에서 통산 3번째 올해의 국제선수상을 받았다.

손흥민은 지난 2일 홍콩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AFC 어워즈'에서 국제선수상의 주인공이 됐다. 국제선수상은 AFC 가맹국 선수로 자국 리그를 떠나 해외 무대에서 뛰는 선수 중 좋은 활약을 보여준 선수에게 주는 상이다. 손흥민은 2015년과 2017년에 이어 세 번째로 이 상을 거머쥐었다.


올해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준우승의 주역인 이강인(18·발렌시아·오른쪽)과 정정용 감독(50)도 각각 유망주상과 남자 지도자상의 주인공이 됐다. 


정 감독은 이날 시상식에 참석해 트로피를 받았지만 손흥민과 이강인은 참석하지 못했다.


김유림 기자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