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이윤지 남편, 정한울 누구? #치과의사 #대학병원교수 #사랑꾼

김유림 기자2019.12.03 07:39
기사 이미지
이윤지 남편 정한울. /사진=동상이몽2 방송캡처


배우 이윤지 남편 정한울씨가 공개됐다. 지난 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새로운 운명커플로 합류한 이윤지♥정한울 부부의 일상이 최초로 공개됐다.

이날 이윤지는 훈남 의사 남편을 최초로 공개하고, 결혼 풀 스토리와 둘째 임신 소식까지 깜짝 놀랄만한 기쁜 소식들을 전했다.

이윤지의 남편은 생애 첫 방송 경험에 긴장했다. 이에 이윤지가 리드하며 이끌어갔고, 남편은 "저는 이윤지씨의 남편 이한울이다"며 금세 방송에 적응했다.

구강, 악안면 입 턱 수술을 하는 대학병원 교수인 남편은 "아내 이윤지는 서로 다른 일을 하고 있지만, 배려심이 좋아서 많이 이해해준다"면서도 "지금까지 많이 이해해줬는데, 오늘은 불려 나오게 됐다"며 웃었다.

두 사람은 9년 전, 의사와 환자로 첫 만남을 가졌다. 3년 후, 남편의 가족 결혼식에서 우연히 만난 두 사람. 이윤지는 "서른 살이었다. '31살에 결혼해야지'라고 생각을 했었다"면서 "결혼식에서 마스크를 벗고, 살이 확 빠진 남편을 보고 '음 좋은데?'라며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떠올렸다.

남편은 "자꾸 연락이 왔다. 어느 날 '선생님 저 가을에 결혼해요'라는 메시지를 받았다"고 했다. '우리 결혼해요'라고 할 수 없었던 이윤지는 고민 끝에 '가을에 결혼하고 싶어요'를 한번 건너 뛰고 '가을에 결혼해요'라고 문자를 보낸 것. 당시 남편의 답장은 '축하해요'였다.

이후 남편은 지인들을 통해 '좋은 감정의 표현'이라는 말을 듣고 눈치를 챘다고. 남편은 "내 의사도 비슷하게 이야기를 해줘야겠구나 해서 같은 화법으로 '저도 결혼할 것 같아요'라고 했다"고 밝혔다.

6개월의 뜨거운 연애 후 결혼에 골인한 두 사람은 이듬해 10월 '보물 1호' 라니를 얻었다. 어린이집에서 하원 후 집에서 알콩달콩한 시간을 보내던 모녀. 그때 이윤지는 남편의 칼퇴 소식에 당황하며 급하게 저녁 식사 준비를 시작했다. 이때 라니도 엄마를 도왔고, 이 모습에 삼촌들은 "마음이 너무 예쁘다"면서 라니에 푹 빠졌다.

이날의 메뉴는 시간이 좀 걸리는 등갈비찜. 시간이 지날수록 급해지는 마음. 결국 요리 완성 전에 남편이 도착했다. 일찍 온 아빠에 라니는 흥을 폭발시켰다. 반면 땀샘이 폭발한 이윤지는 "이건 내일 먹을까?"라고 했고, 남편은 "무리하지마"라며 다정한 남편의 모습을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남편은 집에 들어선 순간부터 라니와 찹쌀떡처럼 붙어 놀아주는가 하면 라니가 있는 곳의 위험요소를 모조리 제거하는 등 세심하고 다정한 모습을 보이며 딸바보 면모도 과시했다.

특히 말미 이윤지는 둘째 소식을 전해 축하를 받았다. 이윤지는 "기다리고 기다리던 둘째가 찾아왔다"며 "녹화 시점으로 17주가 넘었다. 안정기를 행복하게 보내고 있는 임산부다"며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남편은 "라니도 식구를 셀 때 항상 4명으로 센다. 먹을 것을 사도, 선물을 사도, 애기 조차고 그렇게 준비하는 것을 봐서 뒤쳐지지 않게 준비를 해야 덜 부끄럽지 않나 생각이 든다"고 했다.



김유림 기자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