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금융위·금감원, 국제증권감독기구 EMMoU 10번째 정회원 가입

홍승우 기자2018.12.06 16:54
기사 이미지
/사진=뉴스1 DB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국제증권감독기구(IOSCO) 산하 의사결정그룹이 한국을 ‘다자간 양해각서’(EMMoU) 정회원으로 공식 승인했다고 6일 밝혔다.

IOSCO는 2016년 8월 국가 간 불공정거래 조사 공조 강화를 위해 EMMoU를 도입했으며 우리나라는 지난 3월 EMMoU 가입 신청서를 제출했다. 지난 5~8월까지 3개월 간 심사를 받고 이날 최종 가입이 승인됐다.

금융위 관계자는 “한국은 미국, 영국 등에 이어 세계 10번째 정회원 국가”라며 “불공정거래조사에 필요한 국제 공조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우 기자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상단으로 가기